마닐라 1일차 - 로컬마마상 통한 에코 > 필리핀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필리핀 이야기

마닐라 1일차 - 로컬마마상 통한 에코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오태식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4건 조회 289회 작성일 19-02-11 14:28

본문

INTRO.


- 등장인물 1,2 특징 :


30대 초중반, 영어 중상급, 마인드 위주, 정을 나눌 아가씨와 직접흥정하는 것은 싫어함. 


여자를 꼬시기 위해 말 많이하는 것을 극도로.. 귀찮아함


(돈 없었던 학생때 충분히 경험해봤기에...)


----------------------------------------------


본문 :


출국전 미프를 통해 OB걸 및 마마상을 알게되었습니다.


그중 한 마마상의 일처리와 제시가격이 마음에 들어, 이 마마상을 통해 에코를 만나게되었네요.


제가 영어가 영어권나라에서 편하게 의사소통할정도로 유창하진 않지만.. 


동남아에서는 충분히 통할정도의 중상급 수준입니다.


그래서 마마상과 카톡을 통해 온라인상으로 충분히 친해져서.. 에코를 처음 만날떄 마마상도 나오라했습니다.


일단 저희끼리 일식 야끼니꾸에서 와규를 구워먹으며 시간을 조율했습니다.

(일본인들이 많이 오는 식당인지... 일본 아저씨들이 바바에들을 하나씩 끼고 오는 모습을 보며 저희도 모르게 많이 설레였습니다. ㅎㅎ)


설렘을 느끼는 와중에 


GOGIZIP 앞 소주바&노래방에서  마마상 + 에코2명을 만나기로 했네요. 


미프를 통해 가격은 4500페소로 마마상이 제시했었고, 흥정없이 받아드렸습니다.


(미프 오비걸한테 제시받은 가격, 검색을 통해 지직스, 갈비집 시세 등을 감안했을 때 합리적 가격이라 판단)


친구의 에코1은 사진으로 봐도 도도해보였는데, 실제로 도도한척 하네요. 사진과는 큰 차이가 없었습니다.


제 에코2는 원래 다른 처자였는디.. 리생으로 인해 급하게 마마상에게 연락받고 체인지 했습니다. 


19살의 귀염귀염한 처자가 왔고, 사진과 큰 차이가 없었습니다. 에코1과는 다르게 저에게 달라붙어 스킨십을 유도합니다.


어려보이는 마마상도 왔는데, 노래를 시키니 곧잘합니다. 그러나 분위기 띄우는데는 그닥 재능이 없는 것 같아


1000페소의 팁을 쥐어주며 앞으로도 잘 부탁한다고 집으로 바로 돌려 보냈습니다.


저희가 술을 많이 마시는 스타일인데.. 기분도 좋고 해서 술을 많이 마셨습니다.


술을 많이 시킨건 상관없는데, 에코1이 안주를 한 6개를 시키더라구요 ㅎㅎㅎ


아마 노래방에서 안주+맥주해서 5000페소는 나온것 같습니다.  


이렇게 1차에서 과음을하니 에코1도 취기가 올랐는지 저희와 어울려 넷이서 신나게 놀았고


진한 밤을 보내기 위해 2차는 저희 호텔로 이동합니다.


호텔에서 간단하게 넷이모여 한잔하고, 각자 방으로 가는데... 너무 과음한 탓에


저의 에코2가 침대 옆에 신나게 토를 합니다... 너무 어려서 그런지 본인 주량을 조절을 잘 못한것 같기도 하고


저희 분위기에 휩쓸려 자기도 모르게 많이 마신것 같아 안쓰러워.. 토한것을 치워주고 바로 잠을 청했습니다.


새벽 6시경 어떤 느낌이 들어서 옆을 처다보니 에코2가 싱긋싱긋 웃으면서 저를 쳐다보고 있습니다...


저의 소중이를 터치를 슬쩍하는 것을 보니 본인의 의무를 다하기 위함임을 직감했고


그녀가 토했다는 것을 인지한 저는 같이 양치하자고 유도하고... 게임을 시작합니다.


생긴것처럼 그녀의 소중이가 매우 작고 아담하다는 것이 느꼅니다만... 스킬이나 그런 부분은 부족하다고 느꼈습니다.


그렇게 평범한 게임이 끝나고, 역시 그녀가 가야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4500+팁500을 쥐어주며 


잘가라고 하고 첫날의 일정을 마무리 했습니다. 


마마상에게 팁을 줘서 그런지.. 확실히 마마상이 챙기는 것이 느껴집니다.


에코1을 친구의 방에 두고 저와 제 친구가 한식당 명가에 해장아침을 먹으러 갔는데. 


마마상이 "에코1이 잠에서 꺳다. 집에 보내도 되냐 안되냐" 체크 카톡이 와서 


가라고 하고 저희는 그렇게 1박을 무난하게 마무리 했습니다. 


이상입니다.


마닐라 2일차는 로컬 출장 건마, 킹마사지, 제네시스KTV 이용 후기 입니다. 

댓글목록

덩쿨님의 댓글

no_profile 덩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첫날 무난하게 잘 보내셧네요.
분위기에 휩쓸리면 ㅂㅂㅇ들 술 컨트롤 못해요
그래도 ㅆㅆ하셧으니 뭐~~
후기 잘 봤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5,146
어제
5,158
최대
5,929
전체
1,015,908

모든 이미지는 회원이 직접 올린 것이며,
사진에 대한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